반응형

전체 글 44

엘르 영화 줄거리와 결말, 줄리엣 비노쉬의 명품 연기

엘르: 가사와 일에 매몰된 중년 여성과 매춘에 빠진 두 여대생 이야기 마우고시카 슈모프스카 영화감독이 연출하고 줄리엣 비노쉬가 주연으로 출연한 엘르(2011)는 여자에 의한, 여자들을 위한, 여성의 삶을 조명한 정통 프랑스 예술영화입니다. 엘르의 줄거리를 간단히 요약하면 출판사 칼럼니스트로 살아가는 안느(줄리엣 비노쉬)가 두 명의 여대생을 인터뷰하면서 여자로서 살아가는 인생의 의미를 새롭게 돌아보게 된다는 이야기입니다. 안느는 전형적인 워킹맘입니다. 남편과 사춘기에 접어든 아들, 그리고 게임에 빠져 있는 어린 아들을 뒤치덕꺼리 하고, 인터뷰 대상은 매춘을 하는 두 여대생입니다. 아마도 안느가 출판사 엘르에 제안한 기획기사인 것 같습니다. 안느가 1만 2천 자에 맞추어 기사를 작성해 가고 있는데, 마감 하..

무비트랙 2022.04.16 (7)

토탈 이클립스, 두 천재시인의 사랑과 결말

토탈 이클립스 - 프랑스 천재 시인 아르튀르 랭보와 폴 베를렌의 폭풍 같은 사랑을 그린 퀴어 영화 랭보가 추구하였던 시세계와 같은 편집의 실화 영화 아그네츠카 홀란드 감독이 연출한 토탈 이클립스(1995)는 프랑스의 두 천재 시인, 아르튀르 랭보와 폴 베를렌의 광적인 사랑을 그려낸 작품입니다. (1994)의 영화 감독 아그네츠카 홀란드는 폴란드의 여류 감독으로 제19회 서울국제여성영화제 개막작으로 (2016)가 선정된 인연이 있습니다. 스푸어는 베를린국제영화제 은곰상 수상작입니다. 아르튀르 랭보 역은 당시 21세였던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가 열연했고, 폴 베를렌 역은 해리포터 시리즈의 리무스 루핀 역의 데이빗 듈리스가 맡았습니다.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의 리즈 시절 풋풋한 외모를 감상하실 수 있는 영화 중의..

무비트랙 2022.04.06 (5)

이중 배상 영화 줄거리와 결말, 필름 누아르의 고전

초기 필름 누아르의 최고 걸작, 빌리 와일더 스릴러 영화 이중 배상 범죄자가 아니었지만 유혹에 시달리다 굴복하고 마는 연약한 남자의 이야기, 또는 남자와 여자가 서로 유혹하며 마침내 범죄를 저지른다는 스릴에 매혹된다는 이야기 영화 이중 배상은 할리우드의 기념비적인 인물로 꼽히는 빌리 와일더가 감독으로서 만든 세 번째 영화입니다. 이 영화는 주인공 월터가 "나는 돈 때문에, 그리고 여자 때문에 그를 죽였다. 나는 돈을 얻지 못했다. 그리고 나는 여자도 얻지 못했다"라는 대사로 시작합니다. 영화는 월터의 플래시백 내레이션으로 전개됩니다. 스릴러 영화인데, 범인을 먼저 밝혀 놓고 시작하는 이 대단한 방식은 그의 후기작 (1950)에서도 그대로 계승됩니다. 빌리 와일더의 눈부신 필모그래피에서도 이 영화는 독특한..

무비트랙 2022.03.29 (5)

글래디에이터 줄거리와 결말: 넷플릭스 액션 블록버스터 추천

아카데미 작품상에 빛나는 탄탄한 줄거리, 출연진들의 호연, 장엄한 전투신과 장대한 서사가 빚어내는 액션 블록버스터의 향연 글래디에이터가 된 러셀 크로우의 매소드 연기 리들리 스콧이 연출하고 러셀 크로우와 호아킨 피닉스가 열연한 글래디에이터(2000)는 로마 시대의 대서사를 노래한 액션 블록버스터의 진수를 잘 보여주는 고전입니다. 영화 초반부 등장하는 다뉴브강 전투는 이후 고대 전투를 그린 영화들의 클리셰가 되었습니다. 마르쿠스 아우렐리우스 황제는 결코 공화정을 추구하지 않았지만 장대한 서사가 한스 짐머의 장엄한 선율의 음악과 어우리지며 실화 영화를 능가하는 리얼리티를 느끼게 합니다. 대체 역사를 그린 영화 글래디에이터는 권력의 암투, 인기영합에 급급한 황제의 최후, 로마의 영광과 소중한 가족을 지키려고 ..

무비트랙 2022.03.18 (10)

콰이강의 다리 영화 줄거리와 결말, 빛나는 행진곡

아카데미 7개 부문 수상에 빛나는 영화 콰이강의 다리 콰이강의 다리에 울려 퍼지는 경쾌한 휘파람 영화 콰이강의 다리(1957)는 2차 세계대전 당시 일본군에게 포로로 잡힌 영국군들이 다리를 건설하는 애환을 그린 전쟁 영화입니다. 전쟁 영화이면서도 총격전은 영화가 끝날 때쯤 딱 한 번 나옵니다. 반면 니콜슨 대령과 사이토 대령의 심리적인 갈등이 밀림의 풍광과 함께 장대하게 펼쳐지는 휴머니즘을 그린 영화입니다. 영화를 보다 보면 포로로 잡힌 니콜슨 대령의 고뇌가 묻어나고 어떻게든 군인으로서 존엄성을 지켜 나고자 했던 그의 결기에 숙연해집니다. 한편으론 자신의 작디 작은 원칙과 명예에 매몰되어 인간으로서의 존엄성을 잃어버린 그의 척박한 숙명에 어쩔 수 없는 동정을 느끼게 됩니다. 영화 한 편으로는 쉽게 재단할..

무비트랙 2022.03.04 (9)

양들의 침묵 줄거리와 결말 해석, 걸작 호러 영화 추천

양들의 침묵, 호러 영화 역사상 아카데미 작품상을 수상한 유일한 작품 조디 포스터와 안소니 홉킨스의 불꽃 연기 대결 양들의 침묵이 개봉한 지도 벌써 30년이 훌쩍 넘었습니다. 그럼에도 여전히 공포스럽고 손에 땀을 쥐게 합니다. 무엇보다 조디 포스터와 안소니 홉킨스의 불꽃튀는 연기대결이 흡인력이 셉니다. 줄거리를 한 줄로 정리하자면, 연쇄살인범을 쫒는 FBI 수습 요원 클라리스(조디 포스터)가 사이코패스 한니발 렉터 박사의 도움으로 범인을 검거하는 데 성공한다는 이야기입니다. 아카데미는 이 말도 안 되는 줄거리를 가진 양들의 침묵에게 작품상을 수여했습니다. 그 이유야 여러 가지가 있겠지만 베스트셀러 원작 소설이 가지는 탄탄한 시나리오, 두 주연 배우의 숨을 멎게 하는 열연, 긴장감을 고조시키는 하워드 쇼어..

무비트랙 2022.02.28 (11)

영화 스위트 룸 줄거리와 결말 : 케빈 베이컨, 콜린 퍼스 스릴러물

케빈 베이컨과 콜린 퍼스 주연의 스위트 룸 케빈 베이컨과 콜린 퍼스가 주연으로 화제가 되었던 스위트 룸은 루퍼트 홈즈의 동명 소설을 영화화한 미스터리 스릴러다. 스위트 룸의 원작 작가 루퍼트 홈즈는 가수이자 작곡가로 유명한데, 다재다능하게도 추리소설도 잘 썼다. 영화 스위트 룸은 당대 최고의 스타 래니와 빈스가 투숙한 최고급 호텔의 스위트 룸에서 젊은 여대생의 주검이 발견되었던 15년 전의 사건을 젊은 여성 작가가 추리해가는 스릴러물이다. 이 영화는 아쉽게도 흥행은 실패했는데, 마무리를 제외하면 미스터리 스릴러물로서 볼만하다. 경기를 잘 풀어갔는데 결정적인 골은 터지지 않은 경기랄까? 끝이 좋으면 모든 것이 다 좋다고 하지만, 골이 안 터져도 볼만한 경기는 있는 법이다. 영화 스위트룸은 러브 액츄얼리(2..

무비트랙 2022.02.15 (12)

영화 세렌디피티 뜻과 줄거리 : 우연, 계시, 운명적 사랑

영화 세렌디피티, 우연 혹은 운명적 사랑 세월이 흐를수록 그리움이 깊어만 간다면 영화 는 운명의 장난이 빚어내는 두 남녀의 로맨스를 그렸다. 크리스마스를 앞둔 뉴욕, 두 남녀가 우연히 만나 첫눈에 이끌리지만 그들은 이미 애인이 있는 몸이다. 서로의 연락처를 알지 못한 채 헤어지지만 둘은 세월이 가도 서로를 잊지 못한다. '세렌디피티 serendipity'의 사전적인 뜻은 뜻밖의 행운 또는 우연한 발견을 말한다. 극중 주인공들이 말하듯 생물학자 알렉산더 플레밍이 우연히 페니실린을 발견한 것처럼 우연한 행운을 가리키는 뜻으로 이 영화에서는 쓰였다. 그런데 문제가 있다. 당신이 눈 앞에서 우연히 운명적 사랑을 만났건만 이미 애인이 있다면 어떻게 해야 할까? 영화 세렌디피티가 그리는 줄거리를 따라가 보며 이 난..

무비트랙 2022.02.11 (4)

위트니스 영화 줄거리와 결말, 해리슨 포드와 아미시

해리슨 포드 리즈 시절 영화 오늘은 할리우드의 살아 있는 전설 해리슨 포드의 리즈시절을 볼 수 있는 영화 '위트니스'(1986)를 소개합니다. 1942년생이니 여든이 넘은 할아버지가 되었지만 여전히 현역으로 활동하고 있는 해리슨 포드입니다. 해리슨 포드가 주연으로 출연한 는 스타워즈와 인디아나 존스 시리즈에 가려진 보석 같은 영화입니다. 모험 영화의 원조이자 최고봉인 인디아나 존스 시리즈의 첫 작품 가 1981년 작품이니 '위트니스'는 해리슨 포드가 한창 대세를 구가하기 시작하던 시절에 찍었던 영화입니다. 영화 제명으로 쓰인 '위트니스 Witness'의 뜻은 명사로는 목격자, 증인, 간증이고 동사로는 목격하다, 증인으로 서명하다, 증명하다, 간증하다라는 뜻이 있습니다. 이 영화에서는 살인사건의 목격자라는..

무비트랙 2022.01.14 (7)

티파니에서 아침을 줄거리와 결말, 주제곡 Moon River

오드리 헵번의 대표작 오드리 헵번의 영화들은 다 좋지만 그중에서 '티파니에서 아침을'(1961)이 단연 최고의 작품이 아닐까 합니다. 비록 아카데미 여우주연상 수상에는 실패했지만 연기자로서의 면모는 여우주연상을 수상한 '로마의 휴일'보다 더 도드라지기 때문입니다. 영화의 줄거리를 보자면 오드리 헵번이 연기한 주인공은 부유한 남자와 결혼해서 신분상승을 꿈꾸는 팜므파탈적인 캐릭터가 섞여 있는데, 아마도 그것이 여우주연상 수상에 걸림돌이 되지 않았을까 하는 생각도 해봅니다. 여주인공으로 마릴런 먼로가 처음에 물망에 올랐을 정도로 의 대체적인 분위기는 퇴폐적인 관능미를 물씬 풍기면서도 로코다운 코믹한 흐름을 탑니다. 그럼에도 이 영화가 고전 로코로 살아남을 수 있었던 것은 오드리 헵번만이 표현할 수 있었던 청춘..

무비트랙 2022.01.13 (2)
반응형